티베트(티벳)에서 올해 첫 분신(焚身, 자기 몸을 스스로 불사름) 희생자가 발생했습니다. 


전통적인 티베트인 거주지역인 중국 쓰촨성 간쯔티베트족자치주(甘孜藏族自治州)의 티베트(티벳) 불교 승려가 중국 통치에 항의하는 분신 시위로 숨졌다고 자유아시아방송이 1일 보도했습니다.


오는 3일 중국 최대 정치 행사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개막을 몇일 앞두고 분신한 티베트 불교 '레쵸카 아르야링' 사원 승려 '깰상 왕두'(18)는 2월 29일 오후 4시경 사찰 부근에서 분신했으며 쓰촨성 청두의 병원으로 옮기던 중 숨졌습니다.


2016년 2월 29일. 티베트 전통 거주지역인 동부 '캄'에서 분신으로 숨진 깰상 왕두 승려. 

그가 마지막 남긴 말은 "티벳은 완전한 독립국이다"였습니다.(사진/RFA)



자유아시아 방송은 그가 불에 타는 동안 "티베트는 완전한 독립국이다"라고 외쳤다고 현지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전했습니다.


이번 분신은 지난 해 8월 27일 55세의 여성이 티베트 암도 상추지역(중:간쑤성 간난티베트족 자치주)에서 분신으로 숨진지 약 6개월만에 발생했습니다.


3월 10일은 티베트인들이 1959년 중국에 항거해 봉기한지 57주년이 되는 날이며 정치적으로 매우 민감한 시기로써 중국 정부는 거의 매년 비슷한 시기에 티베트 자치구 외국인 여행을 금지하고 있으며 올해는 지난 달 25일부터 3월말까지 문을 걸었습니다.



티베트 분신 시위 현황


2009년 2월, 티베트 불교 승려가 중국 강압 통치에 항의하며 자유와 달라이 라마 귀국 등을 요구하며 143명(티베트 망명정부 추산 기준)이 분신해 124명이 목숨을 잃었고 지난 해는 승려 2명, 일반인 5명이 분신했으며 이중 여성은 2명으로 7명 모두 숨졌습니다.


분신 대부분은 중국 침략 후 다른 성에 강제 편입된 티베트 전통 거주지역인 칭하이성, 쓰촨성 등지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우리나라에는 주로 승려들이 분신하는 것으로 일부 알려졌으나 사실과 달리 일반인 희생자가 더 많습니다.


이해를 돕기 위해 티베트 망명정부, 티베트 인권 단체 등의 자료를 바탕으로 정리한 자료입니다. 


【표1】연도별 분신 현황

연도 

희생자 수 

비고 

 2016년

1명 

 

 2015년

7명 

 

 2014년

11명 

 

 2013년

26명 

 

 2012년 

85명 

 

 2011년

12명 

 

 2009년

1명 

 

 계

143명 

 



【표2】지역별 분신 현황

지역 

 2009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2016년

 계

티베트 자치구

 -

 1명

    7명

 -

 -

 -

 -

 8명

베이징

 -

   1명

 -

 -

 -

 -

 1명

쓰촨성

 1명

 11명

 33명

 15명

 7명

 4명

 1명

  72

칭하이성

 -

 -

 42명

   10명 

 2명

  1명

 -

  55

간쑤성

 -

 -

   2명

 1명

 2명

 2명

 -

  8

        계

 1명

 12명

 85명

 26명

 11명

 7명

 1명

 143명



【표3연령별 분신 현황

  연령대 

        분신 희생자 수 

 비고

 10대

   31명 

 

 20대

   68명 

 

 30대

 18명

 

 40대

 15명

 

 50대

   3명

 

 60대 이상

   2명

 

 미상

    6명 

 

 계

 143명

 




【표4직업별 분신 희생자 현황    

   연도

 승려

 전 승려

일반인

 미상

 계


 2009년


   1명

 -

 -

  1명


 2011년


   8명

 4명

 -

 12명


 2012년


 26명

 5명

  53명

 1명

 85


 2013년


  10명

 -

  16명

 -

 26명 

 2014년

 3명

 1명

 7명

 -

 

11명

 

 

2015년


2명

 5명

 -

7명 

 

2016년


1명 

- 

- 

- 

1명 

 계

50명

 10명

  82명

 1명

143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룽타(風馬) www.lungta.kr